Thoughts2014.01.02 23:08

새해가 되면 누구나 계획을 세웁니다. 올해는 담배를 끊겠다, 올해는 술을 끊겠다, 올해는 영어공부를 하겠다, 올해는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겠다.... 등등 셀 수 없이 많은 계획을 세우죠. 그러나 역시 개발자로서 가장 현실성 있는 계획은 아무래도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는 것. 저는 올해 Julia라는 언어를 한 번 배워볼까 계획중인데요. 앞선 글에서도 밝혔듯이, 새로운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는 것은 프로그래머에게 있어서 굉장히 중요합니다. 프로그래밍을 바라보는 시각의 지평을 넓혀주기 때문이죠.



여러분은 어떠십니까? 이 블로그를 방문하는 분들은 과연 올해에는 어떤 프로그래밍 언어를 배우려 하실지, 저도 사실 굉장히 궁금한데요. 여러분의 계획을 이 블로그를 찾는 다른 분들과도 한 번 나눠보지 않으시겠어요? 아래에 투표지를 마련했습니다. 결심을 공개하면 작심삼일의 위험을 피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세요 (응?). 아 그리고, 하나만 고르지 않으셔도 됩니다. (수줍)


SEE ALSO: 파이썬을 배워야 하는 다섯가지 이유

SEE ALSO: 자바를 배워야 하는 다섯가지 이유


online poll by Opinion Stage


이 블로그를 찾아주시는 모든 분들께, 2014년 한해 동안 CODE의 FORCE가 충만하기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이병준

소중한 의견, 감사합니다. ^^

  1. 저는 컴전공자는 아닌데 요새 블로그하면서 html 과 ccs 같은거 배워보고싶네요 ㅋ

    2014.01.03 03: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염구나

    전 언어전환 이슈가 있어서 상반기에는 자바(스프링)을 배워야 할 것 같고 하반기에는 파이썬을 해볼까 생각 중입니다.

    2014.01.03 12: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명뷁

    음......... 매번 공부한다고 하고.. 안하내요 ㅎㅎㅎ;;

    전 JAVA와 안드로이드 등 을 좀더 공부해볼까합니다.

    2014.02.27 15: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