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oughts2011.08.18 09:06
한 청년을 알고 있습니다. 우울증에 시달리고 있죠. 좀 좋아지나 했더니 사랑에 빠졌습니다. 그런데 그 사랑이 마음대로 되지 않는 모양입니다. 그 사랑 때문에 다시 우울증 증세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어디 가서 죽어버렸으면 좋겠다는 말을 입에 달고 사는 중이죠.

이 청년은 공부를 꽤 잘 합니다. 그래서 이름만 대면 누구나 알만한 대학에 다닙니다. 평범하게 생겼지만 키도 꽤 큰 편이고 나이보다 어려보이는 편이라 외모도 처진다고 하긴 곤란하죠. 

그럼 대체 이 청년의 문제는 뭘까요?

공부를 잘 했으니 어렸을 때 부터 싫은 소리는 듣고 자란 적 없을 것 같은 이 청년은 대학교에 들어가자 마자 당황합니다. 주변에 널린게 잘난 사람들이기 때문에 뭘 어떻게 해도 특별히 관심을 받지 못합니다. 거기다 설상 가상으로 대학에서 배우는 공부가 마음에 들지 않습니다. 한 학기에 한 과목을 끝내야 하는 교육 과정도 익숙치 않습니다. 고딩때까지는 적어도 3년안에 그럭저럭 마치면 되었는데 말이죠. 이건 3개월 안에 그 방대한 양을 다 마쳐야 하니, 어떤 과목은 생각하면 암담하고 답답하기만 하고 손에 잡히질 않습니다. 기숙사에 처박혀 잠만 자고, 밖으로 나오지 않는 시간이 늘어갑니다. 

그래도 자신에게 문제가 있는 것은 알아서, 주변 사람들의 도움덕에 의사 선생님과도 주기적으로 상담을 시작했습니다.  상담을 시작하고 약을 먹다 보니 꽤 좋아집니다. 기분이 좋아지니 만사 잘 될것 같습니다. 그렇게 좋은 기분으로 하루 하루를 지내다가 어떤 아가씨를 알게됩니다. 사랑에 빠집니다. 그런데 그 아가씨, 받아주질 않습니다. 결국 이 청년은 다시 절망에 빠집니다. 그리고는 어디가서 죽어버렸으면 좋겠다는 말을 아무 생각없이 내뱉기 시작합니다. 

 


이 청년의 문제는 언제나 다른 사람의 눈으로 자신을 본다는 데 있습니다. 자기 주도적으로 자신을 보는 능력이 결여되어 있다는 것이, 이 청년의 가장 큰 문제죠. 

사랑이 거부당했다고 주변사람들에게 극단적인 말들을 아무 생각없이 내뱉는 것은, '나같은 사람이 이런 식으로 세상으로부터 거부당하는 것은 부당해'라는 말과 그다지 다를 것이 없습니다. 그런데 대체적으로 '세상이 나를 거부해'라는 유형의 생각을 하는 사람들은, '세상도 내가 보는 대로 보이는 것' 뿐이라는 사실을 잘 이해하지 못합니다. 세상이 우리를 대하는 태도는, 대체적으로 우리가 세상을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결정됩니다. 인식론적으로도 그렇고, 실제적으로도 그렇습니다. 

중요한 사실은, 이런 태도가 바뀌기 전에는 올바른 사랑을 하게 될 기회도 없으리라는 점입니다.

올바른 사랑을 하려면, 먼저 자신이 그 사랑을 감당하고 책임질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합니다. 그래도 성공할까 말까하는 것이 사랑입니다. 그러니, 사랑이 자신을 거부한다고 투덜대기 전에, 먼저 스스로를 사랑하는 법을 배워야 합니다.


스스로를 사랑하는 능력은 자존감과 연결되어 있고, 자존감이 낮은 사람은 자기 사랑의 능력도 떨어집니다. 자존감이 낮은 사람은 보통 회복탄력성도 떨어진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런 유형의 사람들은 우울증에 걸리기도 쇱고, 업무시 발생하는 장애에 대처하는 능력도 떨어집니다. 

나쁜 소식은, 이런 종류의 문제는 스스로 해결하기가 참으로 어렵다는 점입니다. 하지만 다행스러운 것은, 본인 스스로 문제를 인식하는 단계에 도달했다면 결국에는 나아질 수 있다는 점입니다. 하물며 주변에 같이 문제를 공감해주고 도와주려는 사람이 넘쳐남에랴.

그 청년의 건투를 빕니다.

신고
Posted by 이병준

소중한 의견, 감사합니다. ^^

  1. 자존감에 대한 이야기, 수백번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는... 언제나 다른 사람의 눈으로 자신을 바라본다... 이 말이 너무나 와닿네요.

    2011.08.21 09: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byungjoon.lee@gmail.com

      방문감사드립니다~ 가끔은 저도 그렇게 살지는 않는지 많이 반성합니다. ;;

      2011.08.21 21:36 신고 [ ADDR : EDIT/ DEL ]
  2. 잘 쓰여진 ^^

    2011.08.29 2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